[용인]종횡무진 활약하는 가을불대 주간반 학생들을 소개합니다_ 가을불대생들의 행복한 마음 나누기

용인법당 | 허란희 희망리포터 글 | 2017-01-11 05:00:00 올림 | 908 읽음

동지법회 봉사 후 도반들과 즐거운 커피 타임.▲ 동지법회 봉사 후 도반들과 즐거운 커피 타임.

용인법당의 보석들, 가을불대 주간반!

용인법당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가을불대 주간반 학생들을 소개합니다. 이제 입학한 지 6개월 남짓 지났지만, 법당 내의 크고 작은 행사에 늘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용인법당에서 없어서는 안 될 보석 같은 존재들이랍니다.

어느 반이나 그렇듯이 처음 가을불대를 시작했을 때는 어색하기도 하고, 어떻게 수업과 봉사를 해나갈 수 있을까 걱정이 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담당을 맡은 이은전 님과 부담당 강영주 님을 비롯한 선배도반들의 열성적인 지원과, 조금씩, 그러나 적극적으로 마음을 내주는 학생들의 노력으로 지금은 누구나 부러워하는 팀워크를 자랑하게 되었답니다.

도반들끼리의 첫 나들이였던 경주순례에서.▲ 도반들끼리의 첫 나들이였던 경주순례에서.

“요즘 제가 불교대학 다닌다고 시어머님께서 좋아하고 계신답니다. 예전에는 독실한 불교신자인 어머님이 조금은 부담스럽고 어려웠으나 불대를 다니고 나서부터 어려웠던 어머니와의 관계가 조금씩 편안해지고 좋아지는 것을 느끼고 있습니다. 덕분에 이번 크리스마스는 좀 더 유쾌하고 즐거운 크리스마스가 되었습니다. 시어머님과도 진짜 가족이 되어간다는 느낌을 받고 있습니다.”

“저는 며칠 전에 크게 화상을 입어 매일 치료를 받으러 병원에 다니고 있습니다. 오늘도 치료받고 너무 늦어 수업에 올까 말까 고민했는데 수업에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동안 부처님 법 만나서 너무 행복하고 자유로워졌다고 생각하고 살았는데 이번 화상을 입으면서 ‘내가 너무 교만하고 자만했구나’ 라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이런 교만과 자만을 일깨워주시기 위해 화상을 입었구나.’라고 한 생각 돌이키니 감사한 마음이 올라옵니다. 상처가 나를 겸손하게 만든 것 같습니다.”

스님의 행복강연에서도 내부안내 소임을 맡아 적극적으로 활동하였답니다.▲ 스님의 행복강연에서도 내부안내 소임을 맡아 적극적으로 활동하였답니다.

“수행이 힘들다던데 그것을 할 수 있을까? 긴장을 잘하는 성격에다 원만한 인간관계를 잘 못 맺는데 만약 내게 소임이 주어지면 잘할 수 있을까? 하는 의구심이 들기도 하지만, 불대에 다니면서 조금씩 마음 읽기라는 것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아이들에게 친절한 엄마인 줄 알았는데, 다정한 엄마가 아니라 그동안 내가 편하려고 내 방식대로 했구나 하는 생각들이 떠오르며 그런 마음들을 잘 읽을 수 있어서 다행이라 생각하고 있습니다.”

“원래 깨끗한 것을 좋아해서 남편에게도 씻기를 많이 강요했는데 요즘은 좀 더 참아봐야지 하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불대를 다니면서 참을성 없는 나 자신의 성격을 되돌아보게 되고 조금씩 변해가는 것을 느끼게 됩니다. 지난번 거리모금에 참여하여 많은 것을 느꼈습니다. 거리모금에 냉소적인 어른들의 모습을 보면서 실망스럽기도 하고 지난날의 나의 모습 같아 반성이 많이 되었습니다. 5,000원짜리 지폐를 넣고 가는 초등학생의 모습을 보면서 너무 기특하고 감사하다는 생각과 함께 다음부터는 의심하지 않고 다른 사람을 돕는 일에 나서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봉사를 또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스님과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맺기 홍보활동에 참여한 가을불대 학생들.▲ 스님과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맺기 홍보활동에 참여한 가을불대 학생들.

“부처님의 고행담을 듣고 내가 너무 식탐을 가지고 있지 않나 반성하게 되었습니다. 거리모금에 참석하지 못해서 아쉽고 다음에는 꼭 참석하고 싶습니다.”

“수업에 참여하고는 있으나 아직은 잘 모르는 부분이 많이 있습니다. 책을 좀 더 읽어봐야겠어요. 그러나 불대에 다니면서 나누기를 통해 많은 것을 배우고 있습니다. 특히 다양한 연령대가 있어서 배울 점이 많은 것 같습니다. 내 맘대로 안 되면 많이 불평했는데 조금씩 상대방을 이해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특강수련으로 처음 가 본 문경수련원에서.▲ 특강수련으로 처음 가 본 문경수련원에서.

“몸이 편해지면 깨어있기가 쉽지 않다는 것을 느낍니다. 매일 불대 수업에 늦게 오고 와서는 수업을 들으면서 졸았던 적이 많아요. 그래서 영상봉사를 맡으면 좀 더 또렷하게 볼 수 있지 않을까 해서 봉사를 맡았는데 일찍 오는 마음가짐과 수업 역시 졸지 않고 들을 수 있었습니다. 상황은 비슷한데 마음가짐에 따라 달라질 수가 있는 것을 이번 봉사 소임을 맡으면서 알게 되었답니다.”

“그동안 법문이 흥미롭고 매우 재미있었어요. 평소에 사람들의 마음작용에 호기심과 관심이 많아서 심리책을 보는 것도 즐겼는데 불대를 다니면서 심리책을 보는 것보다 더 많은 것을 얻을 수 있어서 참 좋았습니다. 그러나 막상 생활 속에서는 여러 가지 문제로 부딪힘이 많은 편이나 조금씩 들은 법문을 적용해 가고 있습니다. 부딪히고 넘어져도 매일 새날이라 생각하고 자유로운 엄마가 되어보자 결심하게 됩니다.
처음에는 나누기에 대해 회의감이 들었으나 나누기를 하면서 다른 사람의 마음을 들여다보고 그분들의 수행담을 들으면서 느끼는 것이 많답니다. 또 나보다 더 아픔 있는 분들이 수행으로 그 아픔을 이겨내는 것을 보면서 많은 것을 배우며 나 자신을 좀 더 성찰하고 반성하게 됩니다.

복지 수업 후 참여한 송년 맞이 JTS거리모금 활동. ▲ 복지 수업 후 참여한 송년 맞이 JTS거리모금 활동.

“사람의 마음 바닥에는 욕구와 욕망이 깔렸다는 사실을 새삼 생각하게 됩니다. 주말에 학원에 안 가겠다는 아이와 실랑이를 했는데... 학교만 가도 감사하다는 생각이 뒤늦게 들었습니다. 아이를 몰아세웠던 것이 많이 미안하고 반성이 됩니다.”

“학교 엄마들과의 모임에 나가면 여러 가지 상황에 부딪히게 됩니다. 학원을 더 보내야 하나 고민하지만 결과는 변한 게 없습니다. 도반님들의 나누기를 통해 많은 것을 배우고 있고, 마음을 잘 다스려 잘 살아야겠습니다.”

“도반님들과 마음 나누기를 하면서 조금씩 나의 마음을 내어보기로 하였습니다. 거리모금을 해보니 전단지 돌리는 사람들의 마음이 조금씩 헤아려집니다.
지난번 거리에서 모금함에 돈을 넣고 싶었는데 5만 원짜리 밖에 없어서 못 넣은 것이 마음에 걸립니다.“

“세상의 가치관이 아직은 잘 버려지지 않습니다. 아마 쉽지 않을 것 같습니다. 부처님의 고행과정을 보면서 인간적인 모습에 위로가 많이 됩니다. 여러 가지 과정을 겪으면서 잘 갈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기회가 되면 인도 성지순례에 꼭 가고 싶습니다. 수시 떨어지고 정시준비를 하는 쌍둥이 아들들을 보면서 예전보다 화를 덜 내는 나의 모습을 발견합니다. 참는 건가 바라보는 건가 하는 의구심이 들기도 합니다. 그렇지만 자유분방한 생활을 하는 아들들을 그냥 바라볼 수 있는 걸 보니 조금은 공부가 된 듯하네요.

한마음으로 똘똘 뭉쳐 열심히 공부하고 있는 가을불대 주간반 학생들을 응원하며 더 행복해지고 자유로워져서 함께 수행하고 봉사할 수 있기를 기대해봅니다.
용인법당 가을불대 학생들 화이팅!!

글_허란희 희망리포터(용인정토회 용인법당)
편집_전은정(강원경기동부)

게시판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이나, 상업적 홍보글은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CD 댓글등록
이 글의 댓글 6개
  •  한은희 2017/01/12 09:56
    그동안 아름다우신 모습 많이 보여주신 용인 가불주도반님들 화이팅!
  •  한은희 2017/01/12 09:56
    그동안 아름다우신 모습 많이 보여주신 용인 가불주도반님들 화이팅!
  •  한은희 2017/01/12 09:55
    그동안 아름다우신 모습 많이 보여주신 용인 가불주도반님들 화이팅!
  •  무량명 2017/01/11 21:08
    용인법당 미녀보살단이시네요..
    멋진 활동에 박수를 보냅니다~~
    화이팅!!!
  •  김은정 2017/01/11 13:28
    용인법당 가을불대 도반님들....
    수행하고 보시하며 봉사하시는 모습들 정말 아름답습니다.
    꾸준히 함께 하는 정토행자로서 지고한 행복을 누리시길요..
    난영보살님 은전보살님과 .... 함께 하시는 용인 가을불대 홧팅^^
  •  묘선주 2017/01/11 08:48
    용인법당 가을불대 도반님들 넘 멋지세요~!!
    끝까지 같이 손잡고 공부해나가시길요~~^^
다음글 [정관] 정관법당 도반들의 송구영신 2017년 새로운 1000일 소망을 담다!
이전글 [마포] 지금 기쁨의 눈물을 흘릴 수 있는 이유, 김형수님 수행담
< >

정토회
패밀리사이트